HOME 야구 KBO
아시아프로야구챔피언십 대표팀 대구서 소집훈련 시작
정현규 기자 | 2023.11.06 21:56
최일언 코치와 상의하는 류중일 감독 (연합뉴스)

오는 16일 개막하는 2023 아시아프로야구챔피언십(APBC)에 출전하는 야구대표팀이 6일 대구 삼성라이온즈파크에서 소집 훈련을 시작했다.

APBC 대표팀은 13일까지 대구 삼성라이온즈 파크에서 훈련과 연습 경기를 병행한다.

최종 명단 26명 중 한국시리즈를 앞둔 LG 트윈스의 투수 정우영과 내야수 문보경, kt wiz의 투수 박영현과 부상 중인 같은 팀의 야수 강백호는 소집 훈련에서 제외됐다.

또 플레이오프까지 가을 야구 9경기를 치른 NC 다이노스의 왼손 투수 김영규, 포수 김형준, 내야수 김주원은 7일 대표팀에 합류한다.

예비 엔트리 20명에 포함된 선수 중 투수 조병현(SSG 랜더스), 이병헌(두산 베어스), 김태경(상무), 포수 허인서(상무), 내야수 한태양(상무), 나승엽(롯데 자이언츠), 문현빈(한화 이글스) 7명이 현재 대표팀 소집 훈련에 참가 중이다.

KBO 사무국은 대표팀에 소집되지 않은 인원의 경우 앞으로 포스트시즌 일정 등을 고려해 추가 합류 또는 교체를 결정할 예정이다. 최종 엔트리는 14일까지 교체할 수 있다.

APBC에는 한국, 일본, 대만, 호주 4개 나라 유망주가 참가하며, 풀리그 1, 2위 팀이 우승을 다툰다.

정현규 기자  sports@thesportstimes.co.kr

<저작권자 © 스포츠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현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