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야구 KBO
롯데, '공채 신입사원 출신' 박준혁 신임 단장 선임
정현규 기자 | 2023.11.01 21:34
박준혁 단장. (C)롯데

롯데 자이언츠가 박준혁 신임 단장을 선임했다고 1일 발표했다.

롯데 구단은 "박준혁 단장이 롯데 자이언츠 출신으로 육성이 기반이 되는 선수단과 프런트를 만들기 위한 조직관리 전문성과 국내외 네트워크 활용이 가능한 구단 운영 적임자로 판단했다"고 밝혔다.

이어 "롯데를 지속적인 강팀으로 만들기 위한 육성 시스템을 구축하고, 선수단과 적극적인 소통을 통해 프런트 경쟁력을 키울 것으로 기대한다"고 덧붙였다.

박 단장은 2007년 롯데 그룹에 공채로 입사해 롯데 자이언츠 구단에서 국제 담당, 마케팅 담당을 거쳐 운영팀장, 인사 팀장 등 주요 보직을 거쳤다.

일본프로야구 지바 롯데 말린스와 업무 제휴로 양 구단 상호 발전을 도모하고, 외국인 선수 스카우트 업무에 기여하는 등 국제 감각도 갖췄다는 평이다.

박 단장은 "신입 사원부터 지금까지 자이언츠와 함께했고, 다시 기회를 주셔서 감사하다. 우리 구단만의 문화와 시스템을 만드는 게 중요하다"면서 "좋은 선수를 선발해 1군에서 활약하기까지 과정에서 프런트가 더 공부하고 발전해 지속적인 강팀이 될 수 있게 하겠다"고 밝혔다.

정현규 기자  sports@thesportstimes.co.kr

<저작권자 © 스포츠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현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