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해외축구 해외축구
'멀티골' 손흥민, EPL 6R '이주의 팀' 선정…시즌 두 번째
강종훈 기자 | 2023.09.26 14:16
골세리머니를 펼치는 손흥민 [EPA=연합뉴스]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EPL) 아스널과 '북런던 더비'에서 멀티골을 터트린 손흥민(토트넘)이 이번 시즌 두 번째 '이주의 팀'에 선정됐다.

프리미어리그 사무국은 25일(현지시간) 홈페이지를 통해 지난 주말 펼쳐진 EPL 6라운드에서 최고의 활약을 펼친 베스트 11을 발표했다.

'레전드' 앨런 시어러가 선정하는 '이주의 팀'에서 손흥민은 4-2-3-1 포메이션에서 최전방 스트라이커로 이름을 올렸다.

손흥민은 4라운드에서 번리를 상대로 해트트릭을 달성한 뒤에도 EPL '이주의 팀'에 뽑힌 바 있어 이번이 시즌 두 번째다.

토트넘은 지난 24일 영국 런던의 에미레이츠 스타디움에서 열린 아스널과 2023-2024 EPL 6라운드 원정에서 혼자 2골을 터트린 손흥민의 활약 덕분에 2-2로 비겼다. 이번 무승부로 토트넘은 개막 6경기 무패(4승 2무)를 이어갔다.

손흥민은 특히 아스널에 실점할 때마다 곧바로 추격골을 꽂아 팀을 패배에서 구해내고 귀중한 승점 1을 확보하는 데 큰 역할을 했다.

시어러는 손흥민에 대해 "첫 번째 득점을 위한 움직임은 환상적이었다. 두 번째 득점에서는 굉장한 평정심을 보여줬다"라고 칭찬했다.

손흥민과 함께 본머스전에서 2골을 터트린 일본인 공격수 미토마 가오루(브라이턴)도 베스트 11에 선정됐다.

강종훈 기자  sports@thesportstimes.co.kr

<저작권자 © 스포츠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종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