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농구 WKBL
우리은행 김단비, 2년 연속 WKBL 연봉 총액 1위
정현규 기자 | 2023.06.01 09:21
김단비. (C)WKBL

WKBL(한국여자농구연맹)이 5월 31일 2023-2024시즌 선수 등록 결과를 발표했다.

6개 구단이 제출한 선수 등록 자료에 따르면 총 92명이 등록됐다. 지난 시즌 86명보다 6명이 증가했다. 구단별로는 삼성생명, 신한은행, BNK 썸이 가장 많은 16명, 우리은행이 가장 적은 14명을 등록했다.

연봉 총액 1위는 우리은행 김단비가 차지했다. 김단비는 연봉 총액 4억 5천만 원(연봉 3억 원, 수당 1억 5천만 원)을 기록하며 지난 시즌에 이어 2년 연속 연봉 총액 1위를 기록했다.

연봉 총액 기준 1억 원 이상을 받는 선수는 33명으로 지난 시즌 27명보다 6명 늘었다. 삼성생명 키아나 스미스, 강유림, 신한은행 김지영, 하나원큐 정예림, BNK 썸 김시온, KB스타즈 허예은 등 6명은 생애 첫 연봉 총액 1억 원을 돌파했다.

샐러리캡 소진율은 지난 시즌 대비 상승했다. 연봉 부문 기준 6개 구단 평균 96.87%로 지난 시즌 93.86%보다 증가했으며, 우리은행, BNK 썸, KB스타즈는 연봉 부문 샐러리캡 소진율 100%를 기록했다. 수당 부문 소진율도 지난 시즌 6개 구단 평균 58.27%에서 약 13%p 증가한 71.55%를 기록했다.

< 2023년 연봉 총액 순위 >

[1] 김단비 / 우리은행 / 4억 5천만 원 

[2] 신지현 / 하나원큐 / 4억 2천만 원

[3] 박지수 / KB스타즈 / 4억 원 

[4] 강이슬 / KB스타즈 / 3억 5천만 원 

[5] 배혜윤 / 삼성생명 / 3억 4천만 원 

[T6] 김한별 / BNK / 3억 원 

[T6] 김소니아 / 신한은행 / 3억 원 

[8] 이소희 / BNK / 2억 6천만 원 

[T9] 박혜진 / 우리은행 / 2억 5천만 원 

[T9] 김정은 / 하나원큐 / 2억 5천만 원  

정현규 기자  sports@thesportstimes.co.kr

<저작권자 © 스포츠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현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