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야구 KBO
한화이글스, 외국인타자 '브라이언 오그레디' 웨이버 공시
정현규 기자 | 2023.05.31 18:07
오그레디. (C)한화

한화이글스가 외국인타자 오그레디를 교체한다. 

한화는 31일 KBO(한국야구위원회)에 외국인 타자 브라이언 오그레디에 대한 웨이버 공시를 요청했다.

오그레디는 1992년생으로 당초 20홈런 이상을 기대할 수 있는 파워히터 유형의 우투좌타 외야수로 기대를 모았다. 외야 전 포지션을 커버할 수 있는 부분도 장점으로 봤다.

메이저리그에서 3시즌 동안 62경기에 출전해 4홈런을 터뜨렸고, 2022년에는 버치 스미스와 함께 일본 세이부에서 뛰며 아시아 야구를 경험하기도 했다. 일본 무대에서도 두 자릿수 홈런(15개)을 기록하며 장타력을 보여준 바 있다.

하지만 한화 유니폼을 입은 오그레디는 KBO리그 22경기에서 80타수 10안타(타율 0.125)에 그쳤고, 홈런 없이 8타점을 기록했다. 볼넷 5개를 골랐지만 삼진이 무려 40개였다.

한화이글스는 새 외국인 타자를 조속히 팀에 합류시킬 계획이다.

정현규 기자  sports@thesportstimes.co.kr

<저작권자 © 스포츠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현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