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야구 KBO
한화이글스, 2023 스프링캠프 종료...캠프 MVP로 야수 노시환-투수 페냐
정현규 기자 | 2023.03.08 18:16
사진=한화이글스 제공

한화이글스는 8일 일본 오키나와현 고친다구장에서 열린 삼성라이온즈와 연습경기를 끝으로, 지난달 1일 미국 애리조나에서 시작된 스프링캠프 일정을 모두 마무리했다.

실전 위주로 치러진 오키나와 2차 캠프에서 한화이글스는 총 5차례 연습경기를 실시, 3승1무1패의 성적으로 경기 감각을 끌어올렸다.

애리조나 캠프 막바지 네덜란드 WBC 대표팀 상대 2연승을 포함하면 총 실전 성적은 5승1무1패다.

한화이글스는 이번 캠프의 테마를 '경쟁'으로 잡고 치열한 내부 경쟁을 통한 뎁스 강화에 초점을 맞췄다.

FA 영입으로 가세한 채은성, 이태양, 오선진 등 베테랑들이 솔선수범하며 훈련 분위기를 이끌었고, 신인 문현빈과 김서현도 기량을 과시하며 선수단에 긴장감을 불어넣었다.

카를로스 수베로 한화이글스 감독은 "힘든 일정과 훈련을 잘 따라온 선수들에게 고맙다. 정규시즌에 맞춰 더 좋은 모습을 보일 수 있도록 하자"고 선수들을 칭찬한 뒤 "이번 캠프에서는 선수들 간 경쟁이 가장 돋보였다. 각 포지션에서 치열한 경쟁 구도가 확립된 모습이 보기 좋았다"고 평가했다.

수베로 감독은 이번 캠프 MVP로 야수 노시환, 투수 펠릭스 페냐를 각각 선정했다.

노시환은 연습경기 7경기에 출전해 타율 0.375(16타수 6안타) 3홈런 5타점을, 페냐는 3경기에 등판해 평균자책점 1.29(7이닝 1실점) 5탈삼진을 각각 기록했다.

한화이글스는 오는 9일 오전 대한항공 KE756편을 통해 인천국제공항으로 입국, 12일까지 휴식과 훈련을 병행한 뒤 13일부터 시작하는 시범경기에 임할 계획이다.

정현규 기자  sports@thesportstimes.co.kr

<저작권자 © 스포츠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현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