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야구 KBO
LG트윈스, 2023 스프링캠프 종료
정현규 기자 | 2023.03.05 11:16
LG 선수들. (C)LG

LG트윈스는 미국 애리조나에서 실시한 2023 스프링캠프를 종료했다.

지난 2월 1일부터 3월 4일까지 미국 애리조나주 스코츠데일 ISP(인디언 스쿨 파크) 구장에서 실시한 스프링캠프에는 염경엽 감독 및 코칭스태프 19명과 국가대표 6명을 포함한 선수 43명이 참가했다.

염경엽 감독은 “날씨가 조금 쌀쌀한 면도 있었지만 전반적으로 우리가 계획했던 훈련을 충분히 소화했다고 생각하고 큰 부상 없이 캠프를 마무리했다는 점이 가장 만족스럽다. 이번 캠프는 선수 개개인이 코치와의 1대1 맞춤 훈련을 하면서 효율성을 높이는데 신경 썼고, 선수들의 하고자 하는 의욕을 엿볼 수 있었다. 선수들 각자 자기만의 야구에 대해 생각할 수 있는 시간과 시즌을 치르기 위한 자기만의 루틴을 만드는 과정들이 잘 진행된 것 같다. 이번 캠프 기간 야수들 중에서는 손호영, 이재원, 송찬의가, 투수들 중에서는 강효종, 박명근, 유영찬, 김유영, 성동현, 백승현 등 젊은 선수들이 성장한 모습을 보여주었고, 이 선수들이 시범경기를 통해서 한 단계 더 성장하기를 기대한다. 시범경기에는 젊은 선수들에게 많은 기회를 줄 계획이다”라고 말했다.

한편, LG트윈스는 3월 6일 오전 입국해 휴식과 잠실 훈련을 소화하고, 11일 창원 연습경기를 시작으로 NC, 삼성, 롯데, KIA, KT, 키움, SSG와 차례대로 시범경기를 진행할 예정이다.  

염경엽 감독. (C)LG

정현규 기자  sports@thesportstimes.co.kr

<저작권자 © 스포츠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현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