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야구 KBO
kt wiz, 2023 미국 스프링캠프 본격 돌입
정현규 기자 | 2023.02.02 17:29
이강철 감독이 선수들과 미팅 시간을 통해 훈련에 대해 설명하고 있다.(C)kt wiz

kt wiz 프로야구단은 현지 시각 1일 미국 애리조나 투산에서 스프링캠프 첫 훈련을 진행했다.

KT 선수단은 지난 29일 오후 캠프지인 애리조나 투산에 도착했다. 새로 영입한 투수 보 슐서를 비롯한 외국인 선수 3명도 캠프에 합류해 완전체를 이뤘다. 3일간 자율 훈련을 소화환 선수들은 1일 키노 콤플렉스에 모여 공식 훈련을 시작했다.

훈련에 앞서 첫 미팅을 가진 이강철 감독은 “선수들을 오랜만에 봐서 반갑다. 캠프지의 날씨가 좋다. 훌륭한 훈련 환경에서 선수들이 몸을 잘 만들 수 있을 것 같다”면서 “올해 국제 대회가 많은 만큼, 새로운 얼굴들을 발굴하고 포지션별 백업 선수들이 활약할 수 있도록 잘 준비하겠다. 부상 없이 캠프를 치렀으면 좋겠다”고 밝혔다.

투수 소형준은 “2020년에 이 곳에서 열린 첫 스프링캠프에 참가해서 신인왕이 됐고, 팀의 첫 가을 야구 진출을 경험하는 등 좋은 기운을 받았었다. 3년만에 돌아오니 감회가 새롭다. 올해도 모두가 준비를 잘해서 두 번째 우승을 위해 나아갔으면 좋겠다"며 캠프에 나서는 소감을 전했다. 

정현규 기자  sports@thesportstimes.co.kr

<저작권자 © 스포츠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현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