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야구 KBO
kt wiz, 재계약 대상자 61명과 2023 시즌 연봉 계약 완료
정현규 기자 | 2023.01.29 10:05

kt wiz는 29일 재계약 대상자 61명과 2023 시즌 연봉 계약을 마쳤다고 밝혔다.

최고 인상률을 기록한 선수는 투수 엄상백이다. 엄상백은 2022 시즌 연봉 8,000만 원에서 150% 인상된 2억 원에 계약했다. 엄상백은 올 시즌 선발과 불펜을 오가며, 33경기에서 11승2패, 평균자책점 2.95를 기록했다. 승률 0.846으로 승률왕 타이틀도 따냈다.

불펜에서 가장 많은 경기를 소화한 김민수는 최고 인상액을 기록했다. 김민수는 2022 시즌 연봉 1억 1,500만 원에서 1억 3,500만 원 오른 2억 5,000만 원(인상률 117.4%)에 계약했다. 김민수는 76경기에서 5승4패, 30홀드, 3세이브, 평균자책점 1.90으로 활약했다.

외야수 김민혁은 프로 데뷔 후 첫 억대 연봉에 진입했다. 지난 시즌 9,000만 원에서 66.7% 인상된 1억 5,000만 원에 계약하며 야수 최고 인상률을 기록했다. 포수 김준태(1억 원)와 오윤석(1억 2,000만 원)도 나란히 첫 억대 연봉에 올랐다.

외야수 배정대(3억 4,000만 원)와 조용호(3억 2,000만 원)는 나란히 8,000만 원 인상되면서 야수 최고 인상액을 기록했다. 강백호는 연봉 2억 9,000만 원(47.3% 삭감)에 계약했다.

정현규 기자  sports@thesportstimes.co.kr

<저작권자 © 스포츠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현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