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야구 KBO
LG트윈스 , 김재현 전력강화 코디네이터 선임
정현규 기자 | 2023.01.29 09:48
사진=LG트윈스 제공

LG트윈스는 김재현 해설위원을 전력강화 코디네이터로 선임했다.

김재현 전력강화 코디네이터는 신일고를 졸업한 뒤 LG트윈스에 입단해 프로 선수 생활을 시작했다. 데뷔 시즌 20홈런-20도루를 달성하며 팀의 두 번째 우승에 기여했고, 외야수 골든글러브를 수상했다. 

이후 SK와이번스(현 SSG랜더스)로 이적해 2010년 은퇴했다. 은퇴 후 요미우리 자이언츠, 한화 이글스와 국가대표팀에서 타격코치를 맡았고, 야구 해설위원과 한국야구위원회 기술위원으로 활동했다.

LG는 선수 육성 방향성을 점검하고, 육성 체계의 발전을 위해 전력강화 코디네이터 보직을 신설했다. 김재현 전력강화 코디네이터는 국가대표를 비롯하여 현장 타격코치의 경험, 그리고 해설위원으로 활동하며 풍부한 야구 관련 경력과 해박한 지식을 바탕으로 프런트와 현장의 가교 역할로 구단의 전력 강화를 위한 적임자로 판단했다.

향후 김재현 전력강화 코디네이터는 프런트 및 선수단 전반에 대한 조언과 체질 개선 등 프런트 내 전략적 기능 강화를 목적으로 활동할 예정이다.

김재현 전력강화 코디네이터는 "LG트윈스로 돌아와서 설렌다. 구단에 뛰어난 능력을 가진 선수와 코칭스탭들이 많다. 프런트와 현장이 같은 목표를 가지고 한목소리로 더 강력하고 단단한 팀이 되는데 일조할 수 있도록하겠다"고 말했다. 

정현규 기자  sports@thesportstimes.co.kr

<저작권자 © 스포츠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현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