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엔터테인먼트 드라마
2023년 6월, '김은희X김태리X오정세' 안방극장 상륙 예고...SBS 기대작 ‘악귀’, 티저 영상 공개
이진원 기자 | 2023.01.01 14:55
사진제공= SBS 드라마 ‘악귀’ 티저 예고 캡처

장르물의 대가 김은희 작가의 SBS 복귀작이란 사실만으로 강력한 기대작 반열에 오른 드라마 ‘악귀’가 2023년 6월 방송을 알리는 티저 영상을 전격 공개했다. 

특히 싱그러운 청춘의 대명사로 불렸던 배우 김태리의 파격 연기 변신이 시선을 강탈하며, “김은희X김태리 안방극장 상륙, 이 조합 대찬성”을 외치게 한다.

SBS 새 드라마 ‘악귀(惡鬼)’(극본 김은희, 연출 이정림, 김재홍, 제작 스튜디오S, BA엔터테인먼트)는 문을 열면 악귀가 있는 다른 세상, 악귀에 씐 여자와 그 악귀를 볼 수 있는 남자가 다섯 가지 신체(神體)를 둘러싼 의문의 죽음을 파헤치는 드라마다. 

‘싸인’, ‘유령’, ‘시그널’, ‘킹덤’ 등 빈틈없이 치밀하게 쌓아 올린 스토리로 집필하는 작품마다 작품성과 흥행력을 인정받아 온 장르물의 대가 김은희 작가가 약 9년 만에 SBS와 손을 잡고 선보이는 신작으로 일찌감치 주목을 받았다. 

또한, 미스터리를 가미한 멜로드라마 ‘VIP’로 스타일리시한 연출을 선보였던 이정림 감독이 의기투합, 웰메이드 장르물의 탄생을 예감케 한다. 여기에 김태리, 오정세, 홍경 등 연기력이 보증된 배우들의 출연 소식까지 더해져, 드라마 ‘악귀’는 2023년 예비시청자들이 가장 손꼽아 기다리는 기대작으로 자리매김했다.

지난 12월 31일, SBS 연기대상을 통해 최초 공개된 영상은 그 기대감에 불을 지폈다. 스산한 음악을 배경으로 의문의 죽음을 쫓는 듯한 김태리와 오정세의 악전고투를 담은 약 15초 분량의 영상이 숨쉬는 것도 잊을 만큼 극도의 긴장감을 선사한다. 무엇보다 미스터리한 눈빛을 장착하고 카메라를 응시하는 김태리의 강렬 엔딩은 소름과 내적 탄성을 유발한다. 그 위로 흐르는 “문 밖은 다른 세상. 문을 열면, 그 곳엔 악귀가 있다”는 그녀의 내레이션은 장르의 매력을 극대화시킨다.

예고편을 본 예비 시청자들은 각종 커뮤니티와 SNS에 “김태리 돌변한 눈빛에 소름이 돋았다. 몇 번을 돌려봤는지 모른다. 최고 기대작이라는 수식어가 절대 아깝지 않다”, “티저 예고만으로도 올킬했다. 수작의 냄새가 난다. 6월까지 기다리기 현기증 난다”, “김은희X김태리, 이 조합은 믿고 본다. 티저 영상까지 보니, 더 기대된다. 빨리 보고 싶다” 등의 댓글을 남기며 기대감을 숨기지 못했다.

SBS가 2023년을 뒤흔들 야심작으로 선보일 드라마 ‘악귀’는 6월 방영 예정이다.

이진원 기자  press@thesportstimes.co.kr

<저작권자 © 스포츠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진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