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배구 V리그
OK금융그룹 조재성, 병역비리 연루 자진신고...구단은 사과와 무관용 원칙 밝혀
홍성욱 기자 | 2022.12.27 13:31
조재성. (C)KOVO

OK금융그룹(구단주 최윤/단장 권철근) 주축 선수인 조재성이 병역비리 관련에 연루된 상태이며 수사기관에 조사를 받을 예정이라고 구단에 자진신고 했다. 

조재성의 신고 이후 OK금융그룹은 조재성을 모든 훈련과 경기에서 제외했다.

조재성이 구단에 병역비리 관련 연루 사실을 자진 신고한 시점은 지난 25일이다. 구단은 27일 이를 공식 발표했다.

또한 소속 선수가 수사에 성실히 임할 수 있도록 협조할 예정이라고도 전했다. OK금융그룹은 소속 선수가 불미스러운 사건에 연루된 점에 우선 사과를 전했고, 조재성의 범죄 사실이 확인될 경우, 무관용 원칙으로 처리할 방침이라고 전했다.  

홍성욱 기자  mark@thesportstimes.co.kr

<저작권자 © 스포츠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홍성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