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배구 V리그
KOVO 이사회, 2023 컵대회 우선협상 지역으로 구미시 선정
홍성욱 기자 | 2022.12.20 15:23

한국배구연맹(총재 조원태)은 지난 19일 이사회를 열고 이번 시즌 올스타전 장소로 인천광역시를 확정했다. 또한 2023년 KOVO컵대회 우선협상 대상 도시로 구미시가 결정됐다. 2023-2024 시즌 일정도 확정지었다. 

▲ 2022~2023 V-리그 올스타전 개최지는 인천 삼산월드체육관

오는 2023년 1월 29일 열리는 도드람 2022~2023 V-리그 올스타전 개최지로 인천광역시가 선정됐다.

이사회는 올스타전 개최 후보지에 대해 도시별 장단점을 면밀히 검토하였으며, 지하철역에 인접한 위치 등 교통 인프라로 팬 접근성이 용이하고 약 6천석의 관중석을 보유하여 많은 팬들이 관람할 수 있는 인천 삼산월드체육관에서 올스타전을 개최키로 최종 결정했다.

▲ 2023 KOVO컵대회 개최 우선협상 지역은 구미시

2023년 8월초 개최 예정인 KOVO컵대회 개최 우선협상 지역으로 구미시가 선정됐다.

연맹은 공정한 KOVO컵대회 유치 지자체 선정을 위해 평가 기준을 마련하고 위원회를 구성해 평가를 진행했다. 그 결과 KOVO컵대회 신규 개최지로 6,200명의 관중을 수용할 수 있는 구미 박정희체육관을 보유한 구미시가 우선협상 지역으로 선정됐다. 연맹은 조속히 선정 관련 업무를 마무리할 예정이다.

구미시는 KB손해보험의 전신인 LIG손해보험이 2005년부터 2017년까지 홈 연고지로 V-리그와 함께 했다. 구미시가 최종 개최지로 선정될 경우, 2016-2017시즌 마지막 경기였던 2017년 3월 이후 약 6시즌 만에 이번 컵대회를 통해 V-리그와 재회하게 된다.

▲ 도드람 2023~2024 V-리그 일정 확정

도드람 2023~2024 V-리그 일정이 확정됐다.

다음 시즌 V-리그는 2023년 10월 14일에 시작돼 2024년 4월 6일까지 진행된다. 기존과 동일하게 6라운드 동안 남녀부 각각 126경기가 펼쳐지며, 경기 시간은 주중 19시, 주말에는 남자부 14시, 여자부 16시에 경기가 열린다. 리그 휴식일은 남녀부 모두 월요일로 운영될 예정이다.

홍성욱 기자  mark@thesportstimes.co.kr

<저작권자 © 스포츠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홍성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