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골프 골프종합
KLPGA, ‘E1 채리티 오픈' 통해 마련된 자선기금으로 따뜻한 마음 전해
홍성욱 기자 | 2022.12.19 16:18
사진=KLPGA 제공

한국여자프로골프협회(KLPGA)가 ‘제10 E1 채리티 오픈’을 통해 마련한 자선기금으로 복지기관 총 여섯 곳에 후원 기금과 물품을 전달하며 온정을 나눴다.

KLPGA와 E1은 지난 11월, ‘제10회 E1 채리티 오픈’에서 매칭 그랜트 방식으로 조성된 1억 6천만 원(선수 기부금 8천만 원, E1 기부금 8천만 원) 중 1억 원을 글로벌 아동권리 전문 NGO ‘굿네이버스’에 전달해 어려운 이웃에 의류를 지원했다.

이어, KLPGA는 잔여 기부금 중 3천만 원으로 후원 기금 및 물품을 마련해 지난 12월 16일과 19일 이틀에 걸쳐 순차적으로 전달식을 진행했다.

16일에는 지적장애인 보호기관인 ‘동천의집’과 불우이웃을 돕는 사회복지기관인 ‘밥상공동체 연탄은행’, 백혈병, 소아암 환아 및 가족 보호 기관인 ‘소아암NGO한빛’에 후원 기금 및 물품을 전달했으며, 19일에는 미혼모 보호기관인 ‘생명누리의집’과 아동 보호 시설인 ‘의정부영아원’, 장애아 보호기관인 ‘한사랑장애영아원’에 따뜻한 마음을 전했다.

 

홍성욱 기자  mark@thesportstimes.co.kr

<저작권자 © 스포츠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홍성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