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야구 KBO
삼성, FA 김상수에 대한 보상선수로 외야수 김태훈 지명
정현규 기자 | 2022.12.01 17:52
김태훈. (C)kt wiz

김태훈이 삼성 유니폼을 입는다. 

삼성 라이온즈는 1일 FA(프리에이전트) 계약을 통해 kt로 이적한 김상수의 보상선수로 외야수 김태훈을 지명했다.

진흥초(안산리틀)-평촌중-유신고를 졸업한 김태훈은 2015 KBO 신인드래프트 2차 5라운드 53순위로 KT에 입단했다.

김태훈은 주로 퓨처스리그에서 뛰며 통산 타율 0.303(1147타수 347안타), 42홈런, 211타점을 기록했다. 지난 2020시즌에는 퓨처스 남부리그 타격왕을 차지한 바 있다.

삼성 구단 관계자는 “김태훈 선수는 변화구 대처 능력과 컨택 능력이 뛰어나 대타 요원으로 활용 가치가 높을 뿐더러 팀의 외야 뎁스를 두껍게 해 줄 것”이라 평가했다.

 

정현규 기자  sports@thesportstimes.co.kr

<저작권자 © 스포츠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현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