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농구 KBL
KGC인삼공사, SK에 승리하며 개막전 미소
정현규 기자 | 2022.10.15 22:10
승리 후 오세근이 김상식 감독을 미소로 바라보고 있다. (C)KBL

KGC인삼공사가 디펜딩챔피언 SK에 승리하며 개막전날 미소 지었다.

KGC인삼공사는 15일 잠실학생체육관에서 펼쳐진 2022-2023 SKT 에이닷 프로농구 정규리그 개막전에서 SK에 88-75로 승리했다.

이 승리로 KGC인삼공사 김상식 감독은 팀 지휘 이후 정규리그 첫 경기를 승리로 장식했다.

특히 KGC는 아시아쿼터로 영입한 렌즈 아반도가 부상으로 결장했음에도 오마리 스펠맨이 27점, 14리바운드 맹활약을 펼치는 가운데 오세근과 문성곤이 각 17점, 변준형이 11점을 기록하며 승리를 완성했다. 이적생 배병준은 이전 소속팀 SK를 상대로 13점을 올리며 승리를 견인했다.

수원에선 현대모비스가 KT에 85-76 승리를 거두며 컵대회 결승전 패배를 설욕했고, 고양에선 캐롯이 DB를 87-80으로 눌렀다.

< 2022-2023시즌 KBL 전적 / 10월 15일 현재 >

[잠실학생] SK(1패) [75:88] KGC인삼공사(1승)

[수원] KT(1패) [76:85] 현대모비스(1승)

[고양] 캐롯(1승) [87:80] DB(1패)

정현규 기자  sports@thesportstimes.co.kr

<저작권자 © 스포츠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현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