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농구 WKBL
한국, 벨기에에 61:84 패배...여자농구 월드컵 2연패
정현규 기자 | 2022.09.24 04:41
강이슬이 슛을 시도하고 있다.(C)FIBA

한국이 벨기에에 패하며 조별리그 2연패를 기록했다.

정선민 감독이 이끄는 한국 여자농구 대표팀(세계랭킹 13위)은 24일(이하 한국시간) 호주 시드니에서 열린 2022 FIBA(국제농구연맹) 여자농구월드컵 조별리그 벨기에(세계랭킹 5위)과의 2차전에서 61-84로 졌다.

전날 중국에 44-107 대패를 당했던 한국은 이날 경기에서 조금 나은 경기력을 보였다. 선수 전원이 번갈아 코트를 누빈 가운데 강이슬이 11점, 박지현이 9점, 윤예빈이 8점, 박혜진과 신지현이 각 7점, 진안이 6점, 김단비가 5점을 기록했다.

한국은 리바운드에서 31-42 열세를 보였다. 인사이드에서 신장 차이는 극복하기 쉽지 않았다. 선수들은 한 발 더뛰며 의지를 보였고, 3점슛 집중력도 전날 중국전보다 살아났다.

경기 후 정선민 감독은 “이런 큰 무대에서 본인들이 가진 능력을 얼마나 보여줄 수 있는지가 첫 번째 목표였다. 어제 중국전에서는 잘 보여주지 못했다면 오늘 벨기에를 어제보다는 나은 경기를 했다고 생각한다. 소중한 경험이 될 것이다”라고 말했다.

강이슬은 “작년 올림픽도 큰 경기였는데 그 때는 관중이 입장하지 않았다. 월드컵은 올림픽 다음으로 큰 대회다. 소중한 경기다”라고 의지를 보였다.

한국은 24일 보스니아헤르체고비나와 3차전에 나선다.

정현규 기자  sports@thesportstimes.co.kr

<저작권자 © 스포츠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현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