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축구 K리그
'울산ㆍ전북ㆍ포항ㆍ인천ㆍ제주ㆍ강원' 파이널A 진출
강종훈 기자 | 2022.09.18 18:26
강원 김영빈이 득점한 뒤, 동료들의 축하를 받고 있다. (C)프로축구연맹

1위 울산, 2위 전북, 3위 포항, 4위 인천, 5위 제주, 6위 강원이 파이널A에 진출했다. 특히 강원이 33라운드 승리를 거두며 파이널A 잔류에 성공했다. 

강원은 18일 춘천 송암스포츠타운에서 펼쳐진 '하나원큐 K리그1 2022' 33라운드 제주와의 경기에서 김영빈의 멀티골에 힘입어 2-1로 승리했다.

귀중한 승리로 승점 3점을 손에 넣은 강원은 13승 6무 14패 승점 45점이 되며 수원FC(12승 8무 13패 승점 44)를 제쳤다. 강원이 파이널A로 복귀한 건 2019년 이후 3년 만이다. 

이날 경기 결과에 따라 7위 수원FC, 8위 서울, 9위 대구, 10위 김천, 11위 수원, 12위 성남은 파이널B에서 남은 라운드 경기를 펼치게 됐다. 

파이널A가 리그 우승 경쟁을 펼치는 반면, 파이널B는 강등을 걱정해야 한다. 올해는 불안요소가 커졌다. 12위는 자동 강등이고, 10위와 11위는 K리그2 상위 팀과 승강 플레이오프를 치르게 된다. 현재 최하위 성남은 승점 25점으로 쳐져 있다. 

9위 대구(승점 35), 10위 김천(승점 34), 11위 수원(승점 34)의 살 떨리는 순위전쟁이 뜨거워질 전망이다. 

강종훈 기자  sports@thesportstimes.co.kr

<저작권자 © 스포츠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종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