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야구 KBO
LG, 6일 시구에 프로골퍼 김해림ㆍ서연정...7일에는 KBO 40주년 레전드 이병규코치
정현규 기자 | 2022.09.06 13:45
KBO 40주년 레전드 40인에 뽑힌 이병규 코치. (C)KBO

LG트윈스는 6일과 7일 SSG 랜더스와의 주중 2연전에서 승리 기원 시구를 진행한다.

6일에는 프로골퍼 서연정, 김해림 프로가 시구, 시타자로 나선다. 서연정 프로는 요진건설 소속으로 2013년부터 프로 골퍼로 활약하고 있으며, 김해림 프로는 삼천리 소속으로 2007년부터 국내투어에서 7승, 일본투어 1승을 거두며 활약을 이어 나가고 있다. 서연정, 김해림 프로는 LG트윈스의 열혈팬으로 “시구, 시타를 하게 되어 영광으로 생각하며 LG트윈스가 앞으로 남은 경기에서도 승리를 위해 거침없이 나아가길 기원한다”고 전했다

7일에는 KBO 40주년 레전드 40인에 선정된 LG트윈스 이병규코치가 시구자로 나서고, 5회말 종료 후 시상식도 열릴 예정이다.

한편, LG트윈스는 6일과 7일에 9월 직관인증 이벤트로 ‘스페셜 카드 티켓’을 운영할 계획이다. ‘스페셜 카드 티켓‘은 스포츠카드 형태로 앞면은 티켓, 뒷면은 90년, 94년 장면을 활용하여 트윈스의 가을 컨셉으로 제작하였으며, 6일과 7일 잠실 홈경기 직관인증자 중 경기당 50명을 추첨하여 모바일 교환 쿠폰을 지급하며 이 쿠폰은 9월 홈경기동안 잠실야구장 제1매표소에서 스페셜 티켓으로 교환할 수 있다.

정현규 기자  sports@thesportstimes.co.kr

<저작권자 © 스포츠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현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