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야구 KBO
LG트윈스, 5일 홈경기 시구에 영화 「헌트」 주연 정우성ㆍ이정재
이진원 기자 | 2022.08.04 13:09
이정재(왼쪽)와 정우성. (C)LG트윈스

LG트윈스는 키움 히어로즈와의 주말 홈경기 3연전에 앞서 5일 승리 기원 시구를 진행한다.

오는 10일 개봉을 앞두고 있는 영화 <헌트>의 주연배우 이정재와 정우성이 시구와 시타자로 나선다. 영화 <헌트>는 조직 내 숨어든 스파이를 색출하기 위해 서로를 의심하는 안기부 요원 박평호(이정재)와 김정도(정우성)가 ‘대한민국 1호 암살 작전‘이라는 거대한 사건과 직면하게 되면서 펼쳐지는 첩보 액션 드라마 장르 영화로 2022년 제 75회 칸영화제 미드나잇 스크리닝 부문에 초청돼 세계적인 호평을 받았으며, 국내 시사회를 통해서도 흥행성과 작품성을 인정받았다.

한편, 영화계 절친한 사이로 알려진 이정재, 정우성 두 배우가 함께 시구, 시타 행사에 나서는 것은 처음으로 큰 기대를 불러일으키고 있다. 

두 사람은 “시구와 시타라는 멋진 경험을 할 수 있게 해주셔서 감사하다. 한국 야구의 발전을 위해 팬으로서 최선을 다해 응원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이진원 기자  press@thesportstimes.co.kr

<저작권자 © 스포츠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진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