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야구 KBO
두산베어스, 22일 SSG전 시구에 배우 박세완
정현규 기자 | 2022.07.21 09:04
박세완. (C)두산베어스

두산베어스가 7월 22일 잠실야구장에서 열리는 SSG 랜더스와 정규시즌 맞대결에서 승리기원 시구 행사를 진행한다.

이날 시구는 배우 박세완이 장식한다. 2016년 KBS 드라마 스페셜 – 빨간 선생님으로 데뷔한 박세완은 2018년 KBS 연기대상 여자 신인상, 2019년 MBC 연기대상 여자 우수연기상을 받는 등 다양한 작품에서 연기력을 인정받고 있다. 

최근 공개된 왓챠의 오리지널 시리즈 ‘최종병기 앨리스’에서 박세완은 킬러 연기를 선보이며 다양한 매력을 과시한 바 있다.

박세완은 “두산베어스의 시구를 하게 돼 영광이다. 두산베어스가 승리할 수 있도록 열심히 응원하겠다”고 밝혔다. 

정현규 기자  sports@thesportstimes.co.kr

<저작권자 © 스포츠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현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