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야구 KBO
두산, 외국인투수 브랜든 와델 영입...미란다는 웨이버 공시
정현규 기자 | 2022.07.13 19:29
웨이버 공시되는 미란다. (C)두산

두산베어스(사장 전풍)가 13일 좌완 투수 브랜든 와델(Brandon Waddell)을 총액 23만 달러(연봉 20만 달러, 인센티브 3만 달러)에 영입했다.

미국 출신 와델은 신장 190cm·체중 81kg의 신체 조건을 지녔고 2015년 신인 드래프트에서 피츠버그 파이어리츠의 지명(5라운드)을 받았다. 2020년 메이저리그에 데뷔한 와델은 빅리그 2시즌 통산 11경기에서 1패, 평균자책점 5.68을 기록했다.

마이너리그 통산 성적은 149경기(85선발) 34승 31패 13홀드 4세이브, 평균자책점 4.02다. 올 시즌에는 세인트루이스 카디널스 산하 트리플A 멤피스 레드버즈 소속으로 23경기에 등판해 2승 1패 3홀드 3세이브, 평균자책점 3.30을 기록했다

두산베어스 관계자는 “큰 키를 활용한 높은 타점에서 나오는 직구가 위력적이다. 직구 최고 구속은 152km"라며 "변화구로는 슬라이더, 체인지업, 커브를 더진다. 그 중 체인지업의 무브먼트가 예리하다”고 소개했다.

와델은 미국 현지에서 취업 비자 등 행정 절차를 마무리한 뒤 팀에 합류할 예정이다.

한편 두산베어스는 이날 한국야구위원회(KBO)에 아리엘 미란다의 웨이버 공시를 요청했다.

정현규 기자  sports@thesportstimes.co.kr

<저작권자 © 스포츠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현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