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야구 KBO
KIA, 18일 홈경기에 선수단 얼굴 그려 보낸 초등생 승리기원 시구
정현규 기자 | 2022.06.17 11:02

KIA 타이거즈가 선수들의 얼굴 그림을 직접 그려 선수단에 선물한 어린이 팬을 시구자로 초청한다.

KIA는 오는 18일 광주-기아 챔피언스 필드에서 열리는 삼성 라이온즈와의 경기에 전승원(경기도 용인 포곡초 5년) 군을 초청해 승리기원 시구 이벤트를 개최한다.

타이거즈의 열혈 팬인 전 군은 시즌 초 KIA 타이거즈 선수들의 얼굴을 그려 자신의 SNS에 게시해 화제를 모았다.

그림에는 선수들의 캐리커처와 함께 타격 자세, 투구 자세, 세리머니 모습 등이 담겨 있다. 여기에 전 군이 직접 적은 각 선수의 간략한 소개와 특징들이 보는 이들의 웃음을 자아낸다.

전승원 군은 우편을 통해 구단으로 이 그림들을 보냈고, 그림 선물을 받은 선수들은 전 군의 캐리커처에 함박 웃음을 지었다. 몇몇 선수들은 구단 공식 SNS(인스타그램)를 통해 ‘인증샷’을 남기기도 했다.

뿐만 아니라, 그림 선물을 받은 선수들은 아직까지도 자신의 라커에 전 군의 그림을 붙여 놓고 있다. 이 사연을 접한 KIA 구단은 전 군의 선물에 감사하며 이날 시구 이벤트를 마련했다.

정현규 기자  sports@thesportstimes.co.kr

<저작권자 © 스포츠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현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