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축구 A대표
‘황의조ㆍ김영권ㆍ조규성ㆍ권창훈 골’ 한국, 이집트에 4:1 승리로 6월 A매치 마무리
강종훈 기자 | 2022.06.14 23:13
득점 이후 기뻐하는 황의조. (C)KFA

한국이 4골을 몰아치며 6월 A매치 4연전을 마무리 했다.

파울루 벤투 감독이 이끄는 남자 축구대표팀이 14일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이집트와의 친선 A매치 경기에서 황의조, 김영권, 조규성, 권창훈의 연속골에 힘입어 한 골을 만회한 이집트를 4-1로 이겼다.

이 승리로 대표팀은 이번 A매치 4연전을 2승 1무 1패(브라질 1-5 패, 칠레 2-0 승, 파라과이 2-2 무, 이집트 4-1 승)로 마쳤다. 이집트와의 역대 전적은 6승 7무 5패로 한국이 앞서게 됐다.

벤투 감독은 지난 파라과이전과 마찬가지로 투톱 전술을 꺼내 들었다. 황의조와 손흥민이 나란히 최전방에 포진했다. 손흥민을 주로 윙어로 기용했던 벤투 감독은 칠레전부터 그를 원톱 혹은 투톱으로 시험하고 있다.

하지만 다른 포지션에는 변화가 있었다. 미드필더진은 정우영(프라이부르크), 고승범, 백승호, 권창훈으로 구성됐다. 주축 미드필더인 정우영(알사드)과 황인범이 부상으로 모두 빠진 상황에서 벤투 감독이 내세운 색다른 조합이었다.

포백 수비진은 김진수, 김영권, 권경원, 김태환으로 구성됐다. 파라과이전과 비교하면 정승현과 김문환이 빠지고, 권경원과 김태환이 선발로 들어왔다. 오른쪽 풀백으로 나서는 김태환은 이번 4연전에서 첫 출전 기회를 얻었다. 골문은 김승규가 지켰다.

이날 황의조와 함께 최전방 공격수로 나선 손흥민은 사실상 프리롤로 경기장 전체를 돌아다녔다. 결과는 대성공이었다. 지난 파라과이전에서도 손흥민은 비슷한 역할을 부여받았으나 수비 불안으로 힘을 받지 못했다. 그러나 이날은 달랐다. 손흥민이 그라운드를 이리저리 휘저을 때마다 대표팀은 변속 기어를 넣은 듯 탄력을 받았다.

‘손흥민 프리롤’ 효과는 전반 16분 결실로 이어졌다. 하프라인까지 내려온 손흥민이 왼쪽 측면으로 올라서는 풀백 김진수에게 송곳 같은 롱패스를 연결했다. 김진수가 자유로운 상태에서 올린 크로스는 황의조의 머리를 맞고 골로 연결됐다. 답답했던 흐름을 단번에 가져오는, 작품과 같은 골이었다.

추가골도 손흥민의 발에서 시작됐다. 전반 22분 손흥민이 오른쪽에서 올린 코너킥을 황의조가 머리로 방향을 바꿔놨고, 이를 반대편 골문으로 쇄도하는 김영권이 헤더로 마무리했다. 이번 A매치 4연전 중 코너킥으로 나온 첫 골이었다. 황의조는 이번 4연전에서 2골 1도움으로 월드컵 최종예선 부진을 털어냈다.

2-0으로 앞선 한국은 그러나 이집트에 일격을 맞았다. 전반 38분 이집트의 무스타파 모하메드가 페널티 에어리어 오른쪽에서 시도한 강력한 오른발 슛이 골대 구석으로 꽂혔다. 직전 상황에서 이집트 선수의 핸드볼이 의심됐는데 한국 수비수들이 심판을 쳐다보며 순간 집중력을 잃은 것이 아쉬웠다.

한 골차 리드로 전반을 마친 한국은 후반 8분 만에 교체 카드를 써야 했다. 이날 왕성한 활동량과 투지를 선보이던 고승범이 오른쪽 햄스트링 부위를 붙잡고 쓰러졌다. 벤투 감독은 곧바로 고승범을 빼고 김진규를 투입했다. K리그1 전북현대에서 손발을 맞추고 있는 백승호와 김진규가 중원 조합을 이루게 됐다. 소속팀에서 좋은 활약을 보이던 김진규가 투입 이후 양질의 패스를 전방에 찔러넣자 후반 초반 주춤하던 대표팀의 공격력도 다시금 살아났다. 

벤투 감독은 후반 중반 들어 3명을 추가로 교체하며 테스트도 이어갔다. 엄원상, 조규성, 김동현이 차례로 투입됐다. 벤투호에 첫 승선한 미드필더 김동현은 이날 A매치 데뷔전을 치렀다. 엄원상과 조규성은 골을 합작하며 존재감을 드러냈다. 후반 34분 교체로 들어간 조규성이 투입된 지 6분 만에 엄원상의 패스를 받아 아크 왼쪽에서 감각적인 오른발 감아차기 슛을 성공시켰다. 한국은 후반 추가시간 권창훈이 김진수의 크로스를 헤더로 연결하며 4-1로 경기를 마무리 했다. 

강종훈 기자  sports@thesportstimes.co.kr

<저작권자 © 스포츠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종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포토존
PREV NEXT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