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축구 K리그
전남드래곤즈, 전경준 감독 사임
강종훈 기자 | 2022.06.05 16:27
전경준 감독. (C)전남드래곤즈

전남드래곤즈 전경준 감독이 감독 부임 3년 6개월여만에 지휘봉을 내려놓았다.

전경준 감독은 2019년 1월 수석코치, 7월 30일 감독대행을 시작으로 2020년 정식 감독으로 전남의 지휘봉을 잡았다. 감독직을 수행하는 동안 강한 책임감으로 전남만의 짠물수비 기반 실리축구를 구사하며 2022년 FA컵 우승을 이끌었지만, 4년차인 2022시즌을 맞이해서 ACL(아시아챔피언스리그)과 FA컵에서 조기탈락하고 K리그2 리그에서도 최근 10경기동안 1승 3무 6패로 하위권에 머물며 좀처럼 부진에서 벗어나지 못하며 어려움을 겪고 있다.

이에 지난 4일 대전과의 원정경기 패배 이후 전경준 감독은 구단의 미래와 발전을 위해 상호합의하에 전남의 감독직을 내려놓기로 결정했다.

전경준 감독은 “올 시즌을 시작하면서 K리그와 ACL 등에서 좋은 성적을 거두기 위해 노력했지만 최근까지 팬들의 기대에 못 미치는 성적을 기록하고 있어 많은 아쉬움이 남는다. 무엇보다 경기장에서 나를 믿고 따라준 선수들과 경기장을 찾아 응원해 준 팬들에게 감사하고 미안하다”는 말을 전했다.

전남드래곤즈는 후임 감독 선임 절차에 돌입했다. 

강종훈 기자  sports@thesportstimes.co.kr

<저작권자 © 스포츠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종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