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농구 WKBL
WKBL, 김단비 등 FA 대상자 21명 공시
홍성욱 기자 | 2022.04.16 09:45
김단비. (C)WKBL

WKBL(한국여자농구연맹)은 15일 2022년 FA(프리에이전트) 대상자 명단을 확정했다.

2022년 FA 대상자는 총 21명이다. 데뷔 후 처음 FA 자격을 획득한 1차 FA 대상자는 이주연(삼성생명), 한엄지(신한은행) 등 총 5명으로 이들은 1차 협상 기간 원소속 구단과 우선 협상 진행 후 결렬 시 2차 협상 기간부터 타 구단과의 협상이 가능하다.

FA 선수 자격을 행사하고 계약이 만료돼 2차 FA로 분류된 대상자는 신지현(하나원큐), 김단비, 한채진(이상 신한은행) 등 총 16명이다. 2차 FA 대상자는 1차 협상 기간부터 원소속팀을 포함한 모든 구단과 협상이 가능하다.

협상 기간은 3차로 나눠서 진행된다. 1차 협상은 16일부터 25일 17시까지며, 2차 협상은 26일부터 5월 5일 17시까지다. 1, 2차 협상 기간 계약을 맺지 못한 선수들은 원소속 구단과 3차 협상에 임하게 되는데, 기간은 5월 6일부터 5월 12일 17시까지다.

FA 대상자가 타 구단으로 이적할 경우, 원소속 구단은 WKBL FA 규정에 따라 보상 선수 1명(보호 선수 제외) 혹은 현금 보상을 선택할 수 있다. 보호 선수와 현금 보상 범위는 FA 대상자의 공헌도 순위에 따라 달라진다.

< 2022 WKBL FA 명단 >

# 1차 FA 대상자(5명)

이주연(삼성생명), 김연희, 한엄지(이상 신한은행), 이하은(하나원큐), 김시온(BNK)

# 2차 FA 대상자(16명)

김한비, 박하나(이상 삼성생명)

강계리, 김단비, 곽주영, 이경은, 정유진, 한채진(이상 신한은행)

박다정, 최이샘(이상 우리은행)

고아라, 구슬, 김이슬, 신지현(이상 하나원큐)

노현지(BNK)

박지은(KB스타즈)

홍성욱 기자  mark@thesportstimes.co.kr

<저작권자 © 스포츠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홍성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포토존
PREV NEXT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