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배구 V리그
도로공사, FA 이고은 보상선수로 유틸리티 플레이어 김세인 지명
홍성욱 기자 | 2022.04.07 18:43
김세인. (C)KOVO

한국도로공사가 FA(프리에이전트) 이고은에 대한 보상선수로 레프트 겸 리베로 김세인을 지명했다. 

도로공사는 7일 오전 페퍼저축은행의 보호선수 6인 명단(이고은 포함)을 전달받고, 김종민 감독과 사무국 협의 끝에 김세인을 지명했다. 

김세인은 2021-2022시즌 신인드래프트에서 1라운드 5순위로 페퍼저축은행에 우선지명된 바 있다. 이번 시즌 김세인은 리베로와 레프트로 인상적인 활약을 보였다.

김종민 감독은 "장기적인 관점에서 팀에 도움이 될 선수가 누군지 고민했다. 수비능력 등 김세인 선수가 가진 잠재능력이 팀의 장래에 도움이 될 것이라 판단했다"고 지명 이유를 밝혔다.

김세인은 프로 두 번째 시즌을 한국도로공사에서 시작하게 됐다. 페퍼저축은행은 리베로 구성에 대한 과제가 생겼다. 

 

홍성욱 기자  mark@thesportstimes.co.kr

<저작권자 © 스포츠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홍성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포토존
PREV NEXT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