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야구 KBO
키움, '검사 출신' 위재민 신임 대표이사 선임...허민 의장ㆍ허홍 대표이사 퇴임
정현규 기자 | 2022.03.04 22:20
위재민 신임 대표이사. (C)키움히어로즈

키움히어로즈가 4일 주주총회와 이사회를 거쳐 위재민 신임 대표이사를 선임했다.

위재민 신임 대표이사는 서울 배명고등학교를 졸업한 후 연세대학교 법학 학사와 석사 학위를 받았다. 이후 25회 사법시험에 합격, 사법연수원 16기로 수료했다.

서울지검 남부지청에서 검사 생활을 시작한 위재민 대표이사는 인천지검 부천지청 부장검사, 광주지검 부장검사, 외교부 주일대사관 법무협력관, 사법연수원 교수 등을 역임했다. 검사 생활 이후에는 법무법인 동인과 선정에서 변호사로 근무했다.

위재민 신임 대표이사는 취임 직후 "히어로즈 구단은 꾸준히 의미 있는 성적을 내온 강한 팀이다. 키움히어로즈가 더욱 강한 팀이 되고, 더욱더 사랑받는 구단으로 발전하고 성장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지난달 17일 이사회에서 허민 이사회 의장과 허홍 대표이사는 연임하지 않겠다는 뜻을 밝히며, 재임 기간을 마치고 퇴임했다.

정현규 기자  sports@thesportstimes.co.kr

<저작권자 © 스포츠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현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