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축구 K리그
2022 FA컵 19일 개막, K1부터 K5리그 까지 60팀 참가...새 공인구도 발표
강종훈 기자 | 2022.02.17 22:27
사진=대한축구협회 제공

성인 축구의 최강팀을 가리는 '2022 하나원큐 FA컵'의 개막을 알리는 1라운드가 19일과 20일 이틀 동안 열린다. 

올해 FA컵에는 지난해 우승팀 전남드래곤즈를 비롯해 K1부터 K5리그까지 총 60팀이 참가한다. K1부터 K3리그까지는 모든 팀이 참가하며, K4리그는 총 17팀 중에서 프로구단 B팀 자격으로 참가하는 4팀을 제외한 13팀이 출전한다. K5리그는 작년 리그 성적 상위 5팀에게만 참가 자격이 주어졌다. 

대회는 이번 주말 열리는 1라운드에 이어, 2라운드가 3월 9일, 32강전은 4월 27일, 16강전 5월 25일, 8강전은 6월 29일에 각각 열린다. 준결승과 결승전 일정은 아직 확정되지 않았다. 준결승까지는 단판 승부, 결승전은 홈 앤드 어웨이로 개최된다. 

지난 2003년 이후 대회 명칭으로 '하나은행 FA컵'을 사용해 왔으나, 후원사의 요청에 따라 올해부터는 '하나원큐 FA컵'으로 바뀌었다.

1라운드에는 아마추어인 K3, K4, K5리그 팀들이 참가한 가운데 총 15경기가 전국 각지에서 펼쳐진다. 작년 K5리그 왕중왕전 우승팀인 수원시티는 K3의 울산시민축구단을 상대로 2라운드 진출을 노린다. 3년 연속 K5리그 준우승을 차지한 ‘비운의 강자’ 김해재믹스클럽도 서울중랑축구단(K4)을 맞아 동호인축구의 매운맛을 보여줄 기세다. 이밖에 K4에서 K3로 승격한 포천시민축구단과 시흥시민축구단은 강릉시민축구단(K3), 평택시티즌(K4)과 각각 대결한다.

한편, FA컵 개막에 맞춰 대회 사용구도 발표됐다. 올해 FA컵에 사용할 공은 대한축구협회 공식 사용구 협찬사 스포츠트라이브가 개발한 ‘ST16’이다. 화려하고 파워풀한 디자인이 특징이다. 스포츠트라이브 측은 “ST16은 국내 최초 16패널과 고주파 가공을 통한 공법(Flight Stabilizer)을 적용함으로써 볼의 이동 경로를 안정적으로 제어하고 더욱 정교한 킥이 가능하도록 설계됐다”고 밝혔다.

< 2022 하나원큐 FA컵 1라운드 대진 >

# 2월 19일(토) 14시

수원시티(K5) vs 울산시민(K3) --- 수원종합운동장 보조

정읍피닉스FC(K5) vs 파주시민(K3) ---신태인 인조구장 

거제시민(K4) vs 대전한국철도(K3) --- 거제종합운동장

여주FC(K4) vs 노원유나이티드(K4) --- 여주종합운동장

김해재믹스(K5) vs 서울중랑(K4) --- 김해시민체육공원

춘천시민(K4) vs 양주시민(K3) --- 춘천송암스포츠타운

인천서곶SM(K5) vs 양평FC(K4) --- 인천동구민운동장

창원시청(K3) vs 진주시민(K4) --- 창원축구센터

# 2월 20일(일) 14시

대전서부FC(K5) vs 청주FC(K3) --- 대전안영생활체육공원

광주효창FC(K5) vs 화성FC(K3) --- 광주보라매축구공원

대구청솔FC(K5) vs 평창유나이티드(K4) --- 대구달성종합스포츠파크

충주FC(K4) vs 당진시민(K3) --- 충주탄금대축구장

포천시민(K3) vs 강릉시민(K3) --- 포천종합운동장

전주시민(K4) vs 인천남동(K4) --- 전주종합운동장

평택시티즌(K4) vs 시흥시민(K3) --- 평택이충레포츠타운

강종훈 기자  sports@thesportstimes.co.kr

<저작권자 © 스포츠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종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