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야구 KBO
키움, '소속 선수 2명ㆍ직원 1명' 코로나19 양성 판정
정현규 기자 | 2022.02.06 13:49

키움히어로즈 소속 선수 2명과 현장 스태프 1명이 추가 유전자 증푹(PCR) 검사 결과 양성으로 확인돼 격리 조치했다.

선수 1명은 스프링캠프 직전 진행된 PCR 검사에서 음성이 나왔지만 지난 2일 오후 가족 중 1명이 확진 됐다는 연락을 받고 즉각 선수단과 격리한 후 하루 뒤인 3일 PCR 검사를 받았다. 검사 결과 양성이 나와 강진에 위치한 자가 격리 시설로 이동 했다.

구단은 안전한 스프링캠프 운영을 위해 고흥군보건소의 협조로 4일과 5일 1군과 2군 선수단, 코칭스태프, 현장 스태프에 대한 PCR 검사를 진행했다. 

검사 결과 1군과 2군 선수단, 코칭스태프 전원은 음성이 나왔다. 하지만 현장 스태프 1명이 확진 판정을 받아 자가 격리 했다.

밀접 접촉자로 분류돼 자가 격리 중이던 선수 1명도 지난 5일 캠프 합류를 위해 진행한 PCR 검사에서 양성 판정이 나와 자가 격리 기간을 12일까지 연장했다.

정현규 기자  sports@thesportstimes.co.kr

<저작권자 © 스포츠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현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