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야구 KBO
kt wiz, 2022 시즌 연봉 계약 마쳐...강백호 5억 5천만 원
정현규 기자 | 2022.02.03 18:57
강백호. (C)kt wiz

kt wiz 프로야구단은 3일 재계약 대상 선수들과 2022 시즌 연봉 계약을 마쳤다고 밝혔다.

최고 인상률을 기록한 선수는 투수 고영표로 2021시즌 연봉 1억 2,000만 원에서 150% 인상된 3억 원에 계약을 맺었다. 고영표는 지난 시즌 26경기에서 11승 6패, 평균자책점 2.92를 기록하는 등 에이스 역할을 했다.

강백호는 연봉이 3억 1,000만 원에서 5억 5,000만 원으로 인상되면서 KBO 역대 5년차 최고 연봉 타이 기록을 세웠다. 인상액 2억 4,000만 원은 올 시즌 구단 내 최고 인상이다.

외야수 배정대는 1억 4,000만 원에서 2억 6,000만 원으로 인상되면서 야수 중 최고 인상률(86%)을 기록했다.

투수 김민수(1억 1,500만 원)와 박시영(1억 2,000만 원)은 데뷔 후 처음 억대 연봉 반열에 올랐으며, 야수 신본기(1억 1,500만 원)도 억대 연봉을 기록했다.

정현규 기자  sports@thesportstimes.co.kr

<저작권자 © 스포츠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현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