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축구 K리그
서울 이랜드, 미드필더 츠바사 FA 영입
강종훈 기자 | 2022.01.10 08:45

서울 이랜드 FC가 아시아쿼터로 대구FC에서 활약한 미드필더 츠바사를 영입하며 중원에 힘을 더했다.

츠바사는 2013년 폴란드 리그 그바르디아 코샬린에서 프로 생활을 시작했다. 이후 레히아 그단스크, 비제프 우치, 스토미 올슈틴, MFK 젬플린 미할로우체 등 폴란드, 슬로바키아 리그를 거치면서 다양한 경험을 쌓았다. 츠바사는 유럽 무대에서 83경기 10득점을 기록했다.

2018년 여름 이적 시장, 츠바사는 대구FC 유니폼을 입으며 K리그 생활을 시작했다. 3시즌 반 동안 K리그1 무대를 누빈 츠바사는 매 시즌 꾸준한 활약을 보이며 많은 팬들의 사랑을 받았다. 특히 2021시즌, 34경기 출전 3골 2도움으로 기록하며 대구FC의 구단 역대 최고 성적, FA컵 준우승을 기록하는 데 큰 기여를 했다.

츠바사는 양발을 활용한 탈압박과 센스 있는 연계 플레이로 중원의 사령관 역할을 수행하는 선수다. 축구 지능이 높으며 원터치 패스와 정확한 롱패스 능력도 츠바사의 가장 큰 장점 중 하나로 뽑힌다. 수비력 또한 겸비하고 있어 공수에서 중요한 역할을 해줄 것으로 기대된다.

서울 이랜드 FC에 합류한 츠바사는 “서울 이랜드 FC에 합류할 수 있어 너무 기쁘다. 팀 동료들과 함께 훈련을 시작한 지 얼마 되지 않았지만, 빠르게 소통해서 팀에 녹아들고 싶다. 이번 시즌 개인적인 목표는 부상 없이 전 경기에 출전하는 것이다. 팀 목표는 당연히 K리그1 승격이다. 목표를 이룰 수 있도록 팀을 위해 헌신하고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강종훈 기자  sports@thesportstimes.co.kr

<저작권자 © 스포츠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종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포토존
PREV NEXT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