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축구 K리그
프로축구연맹 2022년 시무식 개최, 이기형ㆍ김호영 등 신임 기술위원 위촉
강종훈 기자 | 2022.01.03 15:43
사진=프로축구연맹 제공

한국프로축구연맹이 3일 오전 9시 30분 서울 종로구 축구회관 다목적회의실에서 전 임직원이 참석한 가운데 2022년 시무식을 개최했다.

권오갑 총재는 이 날 신년사를 통해 올 시즌 연맹의 중점 추진과제로 '리그 재정건전성 강화', '미디어 환경 변화 대처', '축구팬 저변 확대', '리그 토대 강화' 등을 제시했다.

한편 연맹은 2022시즌 개막을 앞두고 신임 기술위원으로 이기형(전 인천 감독), 김호영(전 광주 감독), 주승진(전 수원 감독대행), 차상광(전 U23 대표팀 코치) 등 K리그에서 활동했던 지도자들을 위촉했다고 전했다. 연맹은 '현장 지도자들이 갖춘 풍부한 경험을 통해 K리그 기술과 전략 연구 분석에 질적 향상이 이뤄질 것으로 기대한다'라고 밝혔다.

강종훈 기자  sports@thesportstimes.co.kr

<저작권자 © 스포츠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종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포토존
PREV NEXT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