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축구 A대표
벤투호, 다음달 아이슬란드ㆍ몰도바와 친선경기...유럽파 제외
강종훈 기자 | 2021.12.28 16:54
사진=KFA 제공

파울루 벤투 감독이 이끄는 축구 국가대표팀이 다음달 카타르 월드컵 최종예선 경기를 앞두고 아이슬란드, 몰도바와 친선경기를 치른다.

대한축구협회는 새해 1월 15일에 아이슬란드, 21일에는 몰도바와 국가대표팀 친선경기를 갖기로 양국 축구협회와 합의했다고 28일 발표했다.  

경기는 터키 안탈리아의 마르단 스타디움에서 열리며, 경기 시간은 미정이다.  마르단 스타디움은 지난 2018년 1월 러시아 월드컵을 준비하던 신태용 감독의 국가대표팀이 평가전을 치른 곳이다.

내년 1월 27일 레바논, 2월 1일 시리아와 월드컵 최종예선 7, 8차전 원정경기를 앞두고 있는 대표팀은 컨디션 점검과 실전 감각을 끌어올리는 차원에서 이번 평가전을 준비했다. 

1차전 상대 아이슬란드는 현재 FIFA 랭킹 62위로 한국(33위)에 뒤진다.  2016년 열린 유로 대회에서 8강에 올라 돌풍을 일으켰으며, 2018년 러시아 월드컵에도 출전했다. 2022 카타르 월드컵 유럽 예선에서는 탈락이 확정됐다. 그동안 대표팀끼리 맞붙은 적은 한번도 없어 이번이 첫 대결이다

FIFA 랭킹 181위의 몰도바는 아직 메이저 대회에 출전한 적이 없다. 2018년 1월 우리 대표팀의 터키 전지훈련 중 한차례 맞붙어 김신욱의 골로 1-0으로 승리한 바 있다. 

아이슬란드, 몰도바와의 경기가 열리는 날짜는 FIFA가 정한 A매치 데이 기간이 아니다. 따라서 우리 대표팀은 유럽파 선수들의 차출이 힘들어 K리그 선수들 중심으로 경기에 나설 예정이다.

강종훈 기자  sports@thesportstimes.co.kr

<저작권자 © 스포츠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종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포토존
PREV NEXT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