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야구 KBO
kt wiz, 장성우와 4년 총액 42억 원에 FA계약 마쳐
정현규 기자 | 2021.12.20 15:17
이숭용 kt wiz 단장(왼쪽)이 FA 장성우와 계약 체결 후, 기념 촬영하고 있다. (C)KT 제공

kt wiz 프로야구단이 ‘안방 마님’ 장성우와 FA(프리 에이전트) 계약을 체결했다. 

계약기간은 4년, 계약금 18억 원, 총 연봉 20억 원, 옵션 최대 4억 원을 포함한 총액 42억 원이다.

생애 첫 FA 계약을 체결한 장성우는, 지난 2008년 롯데에 1차 지명으로 입단한 후, 2015년 KT로 이적하며 데뷔 첫 단일시즌 100경기 출전과 두 자릿수 홈런을 기록했고, 이후로도 매년 100경기 출전하는 등 팀의 주전 포수로 거듭나며 2021 시즌 창단 첫 통합 우승에 기여했다.

프로 통산 10시즌 동안 974경기, 타율 2할 5푼 7리, 662안타, 71홈런, 388타점을 기록했다.

이숭용 kt wiz 단장은 “통합 우승의 주역인 장성우와 다시 함께할 수 있게 되어 기쁘다”며, “장성우는 탁월한 투수 리드 능력을 바탕으로 KT의 젊은 투수진을 한 단계 성장시키는데 기여했고, 타석에서도 꾸준히 중장거리포를 생산하는 등 공수겸장 포수로 앞으로도 팀의 중심이 되어주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장성우는 “좋은 조건으로 계약해주신 구단에 감사드린다”며, “KT는 내 프로 생활에 있어 전환점을 마련해준 구단으로, 늘 감사한 마음과 책임감을 가지고 있다. 올시즌 창단 첫 통합 우승에 그치지 않고, 내년 시즌에도 함께 우승한 멤버들과 팬들에게 디팬딩 챔피언의 저력을 보여드릴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정현규 기자  sports@thesportstimes.co.kr

<저작권자 © 스포츠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현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포토존
PREV NEXT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