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배구 V리그
KOVO, 조송화에 대한 상벌위원회 10일로 연기...조송화 선수 변호인 요청
홍성욱 기자 | 2021.12.01 15:30
조송화. (C)KOVO

조송화에 대한 상벌위원회가 연기됐다. 

KOVO(한국배구연맹)는 오는 2일 오전 9시에 열기로 했던 IBK기업은행 조송화의 상벌위원회 일정을 선수 변호인 측의 요청을 받아들여 연기하기로 결정했다.

조송화의 변호인측은 “조송화 선수가 상벌위원회에 성실하게 임하기 위하여 의견 진술 및 소명자료 제출을 준비하고 있으나, 연맹이 통지한 상벌위원회 개최일과 소명자료 제출 기한이 통지일로부터 이틀에 불과하여 선수가 적절하고 충분한 의견 진술 및 소명의 기회를 보장받기에 지나치게 급박한 것으로 판단된다”며 상벌위원회 개최일 및 소명기한 연장을 요청했다.

상벌위원회는 해당 요청을 면밀히 검토한 결과, 징계 당사자의 방어권을 실질적으로 보장할 필요성을 인정해 요청을 받아들였다.

이에 따라 상벌위원회는 오는 10일 오전 10시에 서울 상암동 배구연맹에서 열린다. 

이번 상벌위원회는 IBK기업은행 구단의 요청에 따라 열리게 됐다. 

홍성욱 기자  mark@thesportstimes.co.kr

<저작권자 © 스포츠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홍성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