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야구 KBO
2021 한국시리즈 미디어데이, 13일 오후 2시 열려...이강철ㆍ김태형 감독 출사표
정현규 기자 | 2021.11.12 10:31
KT 이강철 감독(왼쪽)과 두산 김태형 감독. (C)KT, 두산

2021 신한은행 SOL KBO 한국시리즈 미디어데이가 13일 오후 2시 고척스카이돔에서 열린다.

1위 결정전까지 치르며 창단 후 처음으로 정규시즌 1위에 오른 KT 위즈에서는 이강철 감독과 황재균, 강백호 선수가 참석한다. 7년 연속 한국시리즈 진출 신기록을 달성한 두산 베어스에서는 김태형 감독과 박세혁, 양석환 선수가 참석한다.

양 팀 감독과 선수들은 미디어데이 무대에서 한국시리즈에 임하는 각오를 밝히고, 미디어의 질의에 답변하는 시간을 가질 예정이다.

2021 신한은행 SOL KBO 한국시리즈 미디어데이는 SBS스포츠 등 여러 채널을 통해 생중계 된다. 

한편, 미디어데이에 참석하는 선수 4명은 행사 종료 후 신한은행 메타버스 팬미팅에 참여해 팬들과 소통한다.

정현규 기자  sports@thesportstimes.co.kr

<저작권자 © 스포츠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현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포토존
PREV NEXT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