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축구 K리그
제주 남기일 감독, 10월 '이달의 감독’ 선정
강종훈 기자 | 2021.11.04 16:22
남기일 감독 / 프로축구연맹 제공

제주 남기일 감독이 K리그 10월 ‘현대오일뱅크 고급휘발유 카젠(KAZEN) 이달의 감독상’을 수상했다.

남기일 감독이 이끄는 제주는 10월 열린 4경기에서 2승 2무를 기록하며 무패행진을 달렸다. 제주는 10월 첫 경기였던 33라운드 성남전에서 2-1 승리를 거뒀고, 27라운드 순연경기 강원전과 24라운드 순연경기 전북전에서 연달아 2-2 무승부를 기록하며 5위로 파이널A 진출에 성공했다.

제주는 이에 그치지 않고 10월 마지막 날 열린 파이널A 그룹 첫 경기 34라운드 대구전에서 무려 5골을 터뜨리며 5-0 대승으로 10월을 마무리했다. 그 결과 제주는 10월 한 달간 열린 4경기에서 무려 11골을 기록하며 경기당 평균 2.75골이라는 매서운 공격력을 뽐냈다.

남기일 감독은 제주의 첫 사령탑을 맡았던 지난해에 K리그2 우승과 승격에 성공한 데 이어 올해는 제주의 K리그1 파이널A 진출이라는 성과를 만들어냈다.

한편 10월 ‘이달의 감독’으로 뽑힌 남기일 감독에게는 한국프로축구연맹이 제작한 트로피와 현대오일뱅크 주유권이 전달될 예정이다.

올해부터 K리그 이달의 감독상 스폰서가 된 '카젠(KAZEN)'은 현대오일뱅크의 고급휘발유 브랜드다. 현대오일뱅크는 지난 2011년부터 6년간 K리그 타이틀 스폰서로 참여하며 K리그와 인연을 맺었고, 2017년부터는 K리그 공식 후원사로서 그 인연을 이어나가고 있다. 

강종훈 기자  sports@thesportstimes.co.kr

<저작권자 © 스포츠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종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