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배구 V리그
페퍼저축은행, AI PEPPERS로 광주광역시에서 역사적인 창단식
광주=홍성욱 기자 | 2021.09.30 16:12
AI PEPPERS가 창단식에서 유니폼을 공개하고 있다. (C)KOVO

여자프로배구 일곱 번째 구단인 AI PEPPERS가 30일 광주광역시청 대회의실에서 창단식을 공식 출범을 알렸다.

오후 3시에 시작된 창단식에서 KOVO(한국배구연맹) 조원태 총재를 대신해 신무철 사무총장이 “10년 만에 신생팀으로 창단되는 AI페퍼스가 배구발전에 힘이 되길 바라며 연맹도 적극 돕겠다”고 축하와 격려를 보냈다.

이어 광주광역시 이용섭 시장은 “AI페퍼스 덕분에 우리 광주는 꿈을 이뤘다. 야구, 축구에 이어 광주시민들이 배구를 볼 수 있게 됐다. 최고의 팀이 되길 원하며 아낌없이 뒷받침하겠다”라고 강조했다.

이 시장은 “오늘 오전 페퍼저축은행 광주지점을 찾아 계좌를 개설했다”라며 양복 안주머니에서 계좌를 직접 꺼내들기도 했다.

대한민국배구협회 오한남 회장은 영상메시지를 통해 “창단을 축하드리며 대표팀의 관심과 응원이 V-리그로 이어지기를 바라며 AI PEPPERS가 광주는 물론이고, 전국 팬들의 인기를 받기를 바란다”라고 축하했다.

AI PEPPERS 구단주인 장매튜 대표이사는 “광주광역시청에서 AI PEPPERS 창단식을 갖게 돼 매우 기쁘다. 10년 만에 일곱 번째로 창단한 우리 팀이 한국배구 발전에 기여할 수 있도록 하겠다. 구단주로 다른 팀 선수들이 오고 싶은 팀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의 환경을 조성하겠다. 최고의 지원을 하겠다. 광주 호남지역 초중고 배구팀에 지원하겠다. 광주가 여자배구 중심지가 될 수 있도록 하겠다”라고 목소리에 힘을 줬다.

이어 GS칼텍스 한수지, 광주 출신 가수 김연자, 광주FC 엄원상, 근대5종 선수 전웅태, 흥국생명 김해란, KIA타이거즈 이의리, IBK기업은행 김수지, 현대건설 양효진, 한국도로공사 박정아, 임명옥, KGC인삼공사 한송이, 상하이유베스트 김연경, 광주체고 선수들까지 축하메시지를 전했다.

창단식은 유니폼 공개에 이어 선수단 소개로 이어졌다. 선수들을 지휘하는 김형실 감독은 “10년 만에 AI PEPPERS 프로배구단 창단에 팀 감독으로 감회 새롭고 기쁘고 부담스럽다.

젊은 선수들과 패기 넘치는 신나는 배구를 배구 팬들과 광주시민들께 보여드리겠다. 많은 애정과 사랑을 주시면 성원에 보답하겠다”라고 강조했다.

이한비 주장은 “좋은 자리에 서게 돼 감사드린다. 열정과 패기를 코트에서 보여드리겠다”라고 짤막한 소감을 전했다.

창단식은 한국배구연맹 사무총장이 구단기를 장매튜 대표이사에 전달하며 막을 내렸다.

AI PEPPERS가 창단식을 마치고 공식 출범을 알리는 순간이었다.

장매튜 구단주가 창단식에서 구단 운영 포부를 밝히고 있다. (C)KOVO

광주=홍성욱 기자  mark@thesportstimes.co.kr

<저작권자 © 스포츠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주=홍성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포토존
PREV NEXT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