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축구 K리그
‘동해안더비에서 이겼다’ 울산, 포항에 2:1 승리로 선두 확인
강종훈 기자 | 2021.09.21 21:07
기뻐하는 울산 선수들. (C)프로축구연맹

추석날 펼쳐진 동해안더비는 울산의 승리로 마무리 됐다.

울산은 21일 포항스틸야드에서 펼쳐진 포항과의 2021 K리그에서 2-1로 승리했다.

이 승리로 울산은 16승 10무 4패 승점 58점으로 선두를 기록했다. 이날 앞선 경기에서 승리한 전북(16승 9무 5패 승점 57)과는 승점 1점 차였다. 반면 포항은 10승 9무 10패 승점 39점으로 6위에 자리했다.

울산은 전반 37분 이동경의 코너킥 이후 펼쳐진 페널티박스 혼전 속에서 오세훈의 슈팅이 득점으로 연결되며 1-0 리드 속에 전반을 마무리 했다.

후반전 시작 직후 울산은 추가 득점에 성공했다. 후반 4분 이동준이 전방 침투 과정에서 포항 조성훈과 충돌했다. 주심은 페널티킥을 선언했다. 울산은 바코가 침착하게 골을 성공시키며 2-0을 전광판에 새겼다. 

변수가 생긴건 후반 29분이었다. 울산 원두재가 포항 강상우를 상대로 깊은 태클을 했다. 주심은 비디오 판독(VAR) 끝에 원두재의 퇴장을 선언했다.

이후 포항은 공격 모드로 전환하며 수적 우위를 살렸다. 골도 나왔다. 후반 40분 강상우의 크로스를 그랜트가 머리로 골을 만들었다. 

포항은 동점골을 노렸다. 추가 시간 5분이 경과하고 1분 여까지 사력을 다했지만 더 이상 골은 나오지 않았다. 

경기는 울산의 2-1 승리로 마무리 됐다. 울산이 선두를 확인하는 순간이었다. 

강종훈 기자  sports@thesportstimes.co.kr

<저작권자 © 스포츠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종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