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야구 KBO
SSG랜더스, 8일 LG전 ‘치매 극복의 날’ 캠페인
정현규 기자 | 2021.09.07 10:17

SSG랜더스는 8일 LG트윈스와의 홈경기를 맞아 ‘치매걱정, 가치함께 쓱-싹’을 주제로 한 ‘치매 극복의 날’ 캠페인을 실시한다.

인천광역치매센터와 SSG가 함께하는 이번 캠페인은 시민들에게 치매 관리의 중요성을 알리고, 치매에 대한 사회의 부정적인 인식을 개선하기 위해 마련됐다.

이날 SSG 선수단은 치매로 고통 받고 있는 환자 가족들을 응원하는 취지로 치매환자를 돕는 파트너로 활동 중인 캐릭터 ‘단비’ 스티커를 모자에 부착하고 경기에 출전한다. 또한 이현석, 장지훈 선수가 구단 공식 유튜브 채널을 통해 치매 예방을 위한 뇌 신경 운동 등을 팬들에게 소개한다.

경기 전 애국가는 인천시 치매가족들의 자조모임인 ‘물망초’ 소속 회원들의 릴레이 제창 영상으로 진행된다. 시구와 시타는 2019년 치매 판정을 받고 극복을 위해 노력하면서 치매인식 개선을 위해 다양한 사회활동을 펼치고 있는 이길복 씨와 ‘단비’ 캐릭터 인형이 각각 담당한다.

한편, 세계보건기구(WHO)와 국제알츠하이머협회는 치매관리의 중요성을 알리기 위해 매년 9월 21일을 치매 극복의 날로 지정했으며, SSG는 작년부터 인천광역치매센터와 2년째 공동 캠페인을 진행해오고 있다.

정현규 기자  sports@thesportstimes.co.kr

<저작권자 © 스포츠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현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