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야구 KBO
LG 정찬헌↔키움 서건창 1:1 트레이드 단행
정현규 기자 | 2021.07.27 19:30
정찬헌(왼쪽)과 서건창. (C)LG, 키움

LG와 키움이 27일 트레이드를 단행했다. 

내용은 LG가 투수 정찬헌을 키움으로 보내고, 내야수 서건창을 받는 1:1 트레이드다. 

LG 유니폼을 입는 서건창은 통산 1,067경기 출전한 경험 많은 내야수다. 통산 타율 0.306, 1,236안타, 35홈런, 727득점, 437타점, 212도루를 기록한 바 있다. 특히 2012년에는 타율 0.266, 115안타 39도루를 기록하며 신인왕을 수상했고, 2014년에는 단일 시즌 최다 안타 기록을 달성하며 타율 1위(0.370), 최다안타 1위(201안타), 득점 1위(135득점)을 기록하며 리그 MVP를 수상한 바 있다. 2루수 부분 골든글러브도 3회(2012년, 2014년, 2016년)나 수상했다. 

LG 차명석 단장은 “서건창은 리그 정상급의 2루수로서 공수주에서 팀의 전력 상승을 통해 이번 시즌 윈나우를 추구하는 팀의 목표 달성에 크게 기여 해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키움 유니폼을 입는 정찬헌은 광주제일고를 졸업한 후 2008년 신인드래프트 2차 1라운드(전체 1번)에서 LG트윈스에 지명 받았다. 입단 첫 해부터 1군 무대에서 뛸 만큼 투수로서 자질을 인정받았다. 

정찬헌은 마운드에서 강한 집념과 안정된 제구력을 바탕으로 KBO리그 통산 11시즌 동안 358경기에 등판, 40승 44패 28홀드 46세이브 평균자책점 4.80을 기록했다.

키움 고형욱 단장은 “선발과 중간, 마무리까지 모든 역할을 두루 경험해 본 베테랑 투수를 영입하게 돼 기쁘다. 후반기 팀 선발진의 한 축을 맡아 활약을 펼쳐주길 기대한다. 구단도 정찬헌이 팀에 빠르게 적응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정현규 기자  sports@thesportstimes.co.kr

<저작권자 © 스포츠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현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