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야구 KBO
NC 다이노스, 황순현 대표 사퇴...서봉규 엔씨소프트 윤리경영실장 신임 대표대행 내정
정현규 기자 | 2021.07.16 17:39
서봉규 신임 대표대행. (C)NC

NC 다이노스 황순현 대표가 자진 사퇴했다. 

황 대표는 최근 구단 주축 선수들이 코로나 19 확산이 엄중한 상황에서 정부의 수도권 5인 이상 사적 모임 금지를 위반하며 사회적으로 큰 물의를 일으켰고, 결국 리그 중단이라는 악재의 원인을 제공하는 등 일련의 사태에 대회 구단을 대표하는 책임자로 사퇴를 결심했다. 

황 대표는 사과문을 발표하고 거듭 사과했다. 한편 NC 다이노스 신임 대표대행에는 서봉규 엔씨소프트 윤리경영실장이 내정됐다.

대표대행은 이사회에서 새로운 대표를 결정하기 전까지 구단을 이끌 예정이다.

서봉규 신임 대표대행 내정자는 “야구팬들의 신뢰를 회복하고 다시금 사랑받는 구단이 목표”라며 “초심으로 돌아가 다이노스가 가지고 있는 원칙과 가치를 되새기면서 구단의 안정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각오를 밝혔다.

배석현 본부장은 책임을 지고 직무에서 물러나며, 현재 직무정지 중인 김종문 단장 대신 임선남 데이터 팀장이 단장대행을 맡는다.

정현규 기자  sports@thesportstimes.co.kr

<저작권자 © 스포츠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현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