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축구 K리그
성남FC, '코로나19' 확진자 8명으로 늘어나...구단 SNS 통해 사과
강종훈 기자 | 2021.07.12 22:27

프로축구 성남FC가 선수단 코로나19 확진자가 8명이라고 구단 SNS(사회관계망서비스)를 통해 밝혔다.

성남FC는 지난 10일 강원도 고성에서 실시했던 전지훈련에서 복귀한 선수단 중 일부가 증상이 있어 전체 '코로나 19' 검사를 진행한 결과 전지훈련에 참여한 선수단 총 46명 중 선수 2명과 스태프 6명 등 8명이 '코로나 19'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발표했다.

36명은 음성 판정을 받았으며 남은 2명은 12일 오전 검사를 받고 결과를 기다리고 있다. 

선수단에 확진자가 여러 명 발생함에 따라 현재 사무국 직원 및 지원 인력도 전원 검사를 실시했고, 역시 결과를 기다리고 있다.

성남FC는 방역당국, 지자체 및 연맹과의 협력함은 물론, 역학조사 결과에 따라 후속 조치를 철저히 이행하겠다고 밝혔다.

강종훈 기자  sports@thesportstimes.co.kr

<저작권자 © 스포츠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종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