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야구 KBO
강민호 ‘역대 20번째 1,000타점 도전’...포수로는 홍성흔에 이어 두 번째
정현규 기자 | 2021.06.25 16:09
강민호. (C)삼성

삼성의 안방마님 강민호가 KBO리그 역대 20번째 개인통산 1,000타점 달성에 근접했다. 

지난 2004년 롯데에서 데뷔한 강민호는 이듬해 2005년 4월 5일 사직 현대 전에서 데뷔 첫 타점을 올린 이래 꾸준히 타점을 누적, 본인의 18번째 시즌인 올해 1,000타점 고지까지 7개의 타점을 남겨두고 있다. 개인 한 시즌 최고 타점은 2015년 기록한 86타점이다.  

강민호의 주 포지션인 포수는 체력 소모와 수비 부담이 큰 포지션이라는 것을 고려하면, 강민호의 1,000타점 달성은 더욱 유의미 하다. 역대 KBO리그에서 1,000 타점을 달성한 포수는 2014년 두산 홍성흔이 유일하다. 

강민호가 1,000타점 달성에 성공한다면 삼성 선수로는 양준혁, 심정수, 이승엽에 이어 4번째이자 2012년 이후 9년 만에 삼성 소속으로 1,000타점을 기록하는 선수가 된다. 

KBO는 강민호가 1,000타점을 달성할 경우 표창규정에 의거해 기념상을 수여할 예정이다. 

정현규 기자  sports@thesportstimes.co.kr

<저작권자 © 스포츠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현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포토존
PREV NEXT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