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야구 KBO
키움, 국방부와 호국보훈의 달 기념 시구 행사 진행
정현규 기자 | 2021.06.24 11:32
하늘 대위(왼쪽)과 마일스 대위. (C)키움히어로즈

키움히어로즈(대표이사 허홍)가 국방부와 함께 호국보훈의 달 기념 시구 행사를 진행한다.

먼저, 25일 오후 6시30분 서울 고척스카이돔에서 열리는 KIA타이거즈와의 경기에 한미연합사단 최초 한·미 장교 부부인 하늘 대위와 마일스 가브리엘슨 대위가 시구와 시타를 한다.

하늘 대위의 부친은 1984년 LA올림픽 유도 금메달리스트 하형주 동아대 교수고, 남편 마일스 가브리엘슨 대위의 조부는 2차 세계대전에 군위관으로 참전했다. 국적은 다르지만 국가를 위해 헌신하고 희생한 이들로, 부부는 이날 존경과 감사의 마음을 담아 시구, 시타에 임할 예정이다.

이날 경기 전 애국가는 국방부 근무지원단 군악대대에서 복무중인 진원 일병이 부른다.

29일 오후 6시30분에 열리는 롯데자이언츠와의 홈경기에는 제2연평해전 19주년을 맞아 윤영하함 승조원인 손경묵 중위가 시구를 한다.

윤영하함은 제2연평해전 당시 순직한 서해 6용사 중 참수리 357정의 정장이었던 윤영하 소령의 이름으로 명명된 호위함이다.

손경묵 중위는 현역 해군 장교인 부친의 뒤를 따라 입대했으며, 현재 윤영하함 전투정보관으로 근무하고 있다.

정현규 기자  sports@thesportstimes.co.kr

<저작권자 © 스포츠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현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포토존
PREV NEXT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