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야구 KBO
KIA, 코칭스태프 부분 개편...김종국 수석코치 선임ㆍ위더마이어 코치는 잔류군 수비 담당
정현규 기자 | 2021.05.21 04:19

[스포츠타임스=정현규 기자] KIA타이거즈가 코칭스태프 보직을 일부 개편했다.

KIA는 20일 윌리엄스 감독의 요청에 따라 작전·주루를 담당하던 김종국 코치를 수석 코치로 선임했다. 

수석코치이던 마크 위더마이어는 잔류군 수비 코치로 자리를 옮겼다.

김종국 수석코치 선임에 따라 정성훈 퓨처스 코치가 1군 작전·주루를 담당하고, 잔류군 수비를 담당하던 윤해진 코치는 퓨처스 팀의 작전과 주루를 맡는다.

KIA 관계자는 “윌리엄스 감독의 의중을 세밀하면서도 명확하게 선수단에 전달하고, 선수들과의 가교 역할을 다할 수 있도록 김종국 수석코치를 선임했다”면서 “김 코치는 선수들과의 커뮤니케이션 역량이 뛰어나고, 풍부한 경험을 가지고 있어 수석코치 역할을 잘 수행할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이어 “수비 코치로서 다양한 지식과 노하우를 지닌 위더마이어 코치는 잔류군에서 유망주들을 육성하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정현규 기자  sports@thesportstimes.co.kr

<저작권자 © 스포츠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현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