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야구 KBO
NC다이노스, FA 이용찬과 3+1년 최대 27억 원에 계약
정현규 기자 | 2021.05.20 16:30
이용찬. (C)두산

[스포츠타임스=정현규 기자] NC다이노스가 FA(자유계약선수) 신분인 이용찬과 20일 3+1년, 최대 27억 원에 계약했다.

내용은 계약금 5억 원, 보장 14억 원, 옵션 13억 원 규모다. 계약 4년차인 2024년은 서로 합의한 조건을 달성할 경우 실행된다.

NC 김종문 단장은 “이용찬 선수는 안정된 제구력과 경기를 풀어가는 운영 능력을 갖춘 투수로, 우리 팀 마운드에 힘을 보탤 것으로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이용찬은 “ NC가 좋은 팀이라는 이야기를 많이 들었기에 같이 해보고 싶었다. 일원이 될 수 있어 감사하다. 많은 분들이 도움을 주셔서 좋은 결과를 얻게 돼 기쁘다. 열심히 던져서 팀 우승을 목표로 최선을 다하겠다. 그간 많은 성원을 보내주신 두산 팬 여러분과 구단에도 감사드린다”라고 말했다.

이용찬은 21일 NC 선수단과 상견례를 할 예정이다.

 

정현규 기자  sports@thesportstimes.co.kr

<저작권자 © 스포츠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현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