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야구 KBO
NC, 이동욱 감독과 3년 추가 계약...2024시즌까지 지휘봉 든다
정현규 기자 | 2021.05.04 16:26
이동욱 감독. (C)NC

[스포츠타임스=정현규 기자] NC 다이노스와 이동욱 감독이 2022시즌부터 2024시즌까지 3년 재계약하기로 4일 발표했다. 계약조건은 계약금 6억 원, 연봉 5억 원으로 총액 21억 원이다.

이동욱 감독은 NC 다이노스 1군인 N팀을 맡아 취임 첫해인 2019년 5위로 포스트시즌 진출에 성공했고, 지난해 창단 첫 통합우승을 기록했다. 그동안 선수단, 프런트와 합리적으로 소통하며 유망주의 고른 기용으로 팀의 미래도 준비해 왔다. 야구에 대한 진지한 태도로 데이터 활용 등에서 새로운 야구를 일궈가고 있다.

이동욱 감독은 “선수, 코치, 구단이 함께 가는 다이노스의 문화가 있다. 혼자 아닌, 우리가 가는 큰 길을 더 멀리 보며 도전하겠다. 선수와 코치진, 구단주님과 프런트 그리고 팬들께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이 감독은 2018년 10월 NC의 두 번째 감독으로 선임된 뒤 2019시즌부터 3년째 팀을 이끌고 있다.

정현규 기자  sports@thesportstimes.co.kr

<저작권자 © 스포츠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현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