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야구 KBO
롯데, 30일부터 펼쳐지는 주말 시리즈에 영양사ㆍ버스 기사ㆍ구장관리인 등 ‘숨은 거인’ 시구·시타 진행
정현규 기자 | 2021.04.29 17:05

[스포츠타임스=정현규 기자] 롯데자이언츠는 4월 30일부터 3일간 예정된 한화와의 홈 3연전에 구단의 ‘숨은 거인’들을 위한 행사를 진행한다.

구단은 5월 1일 근로자의 날을 기념해 선수단이 경기에만 집중할 수 있도록 보이지 않는 곳에서 맡은 바 최선을 다해 업무를 수행 중인 관계사 직원들에게 감사를 전하고자, 시구 및 시타를 계획하고 가족들을 구장으로 초청하는 행사를 마련했다.

3연전의 첫 번째 경기인 4월 30일에는 매일 알찬 식단으로 선수단의 영양을 책임지는 우미연 선수단 영양사가 시구자로 나선다. 5월 1일에는 선수단의 편안한 원정 경기 이동을 담당하는 이제훈, 신정호 선수단 버스 운전기사가 시구 및 시타를 맡는다.

주말시리즈의 마지막 경기인 5월 2일에는 선수단이 최상의 그라운드 컨디션에서 경기에 임할 수 있도록 구장을 정비하는 구장관리팀 엄조원, 이남걸 담당자가 시구 및 시타자로 나선다.

앞으로도 구단은 ‘숨은 거인’들을 위한 행사를 지속적으로 진행할 예정이다

정현규 기자  sports@thesportstimes.co.kr

<저작권자 © 스포츠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현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